블로그

블로그 검색

Customer Stories

2016년 전세계 상위 52위 퍼블리셔 발표

App Annie

2016년 순위에서 앱 경제를 이끌어 나가는 퍼블리셔를 살펴봅니다.

오늘은 기쁜 마음으로 2016년 상위권 퍼블리셔를 발표합니다. 52위 안 진입은 iOS와 Google Play 스토어에서 상위 매출 퍼블리셔에게만 주어지는 것으로 특별한 영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올해 순위에는 큰 변동이 있었고 새로운 진출자도 눈에 띄었습니다. 전체 순위는 아래를 확인하세요.

 

 

순위 분석

크게 변한 10위권

전년도와 비교해 10위권 앱은 크게 달라지지 않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러나 올해는 예외적으로 신규 진입한 퍼블리셔가 세 곳이나 있습니다. 순위에도 변동이 있었습니다. Tencent가 1위에 올라섰고(2015년 6위에서 상승) NetEase는 9위에서 3위로 껑충 뛰었습니다. 그리고 Netmarble은 2015년 8위에 선정된 데 이어 2년 연속 글로벌 TOP 10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Netmarble의 이승원 글로벌전략담당 부사장은 “Netmarble이 글로벌 퍼블리셔 TOP 10에 선정되어 기쁘다. 작년 12월 14일 출시된 ‘리니지2 레볼루션’은 한국 모바일 게임 시장을 한 단계 진화시킨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며, “Netmarble은 올 한 해 해외 현지형 게임 개발 및 RPG의 세계화에 중점을 두고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의미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예정이며, 그 과정에서 앱애니와도 좋은 파트너십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GAMEVIL 역시 5년 연속 상위 52대 퍼블리셔에 선정되었습니다. GAMEVIL 게임사업실 김중완 본부장은 이에 대해 “5년 연속 앱애니 ‘글로벌 최고 매출 퍼블리셔 52’에 선정되어 기쁘다. 특히 올해는 ‘워오브크라운’, ‘로열블러드’, ‘아키에이지 비긴즈’ 등 글로벌 성과를 기대할 수 있는 신작들이 많이 준비되어 있는 만큼 앱애니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의미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선두는 미국과 일본

해마다 아시아 태평양 퍼블리셔들이 52위권을 장악하는 모습이 역력해지고 있습니다. 올해도 예외는 아니어서 아태 지역의 상위권 퍼블리셔가 30개나 됩니다. 하지만 국가별로 살펴보면 그중에서도 미국과 일본 퍼블리셔들의 영향력이 가장 크고 성공적임을 알 수 있습니다.

 

순위 데이터

App Annie 52는 2016년 1월 1일~2016년 12월 31일(해당일 포함) iOS 및 Google Play 합산 매출 기준 상위 52개 앱으로 구성됩니다. 매출 순위는 iOS App Store 및 Google Play 스토어에서 유료 다운로드와 인앱 구매로 거둔  금액을 기준으로 합니다. 인앱 광고나 앱 스토어 채널 이외의 구독은 여기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App Annie는 업계에서 가장 정확한 앱 스토어 시장 추정치를 산출하는 App Annie Intelligence에서 정보를 가져와 App Annie의 DNA 기술로 취합함으로써 자회사를 비롯한 모든 회사의 전체 순위를 도출합니다.

 

2017 M03 8

Customer Stories

연관 게시물